검색

[창간 3주년 축사] 권익현 부안군수 “정론직필의 사명으로 독자의 알권리 보장에 앞장”

가 -가 +

온라인편집팀
기사입력 2020-09-10

▲ 권익현 부안군수   © 전북금강일보

우리나라 언론환경은 1인 미디어 등장과 언론매체의 다양화 등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이러한 언론환경 속에서 새로운 언론이 태동하고 제대로 뿌리내리며 취재활동을 이어가기란 쉽지 않은 현실입니다.


우리가 흔히 접하는 공산품과 같이 ‘유(有·재료)’에서 ‘유(有·제품)’를 생산하는 것은 생산라인만 제대로 갖추고 있으면 되지만 언론은 ‘무(無·무형의 소재)에서 ‘유(有·기사)’를 창조하는 숭고한 작업이기에 결코 쉽지 않은 길입니다.  


그래서 성역 없는 비판과 바른 사회 구현을 위해 ‘정론직필’의 사명으로 독자의 알권리 보장에 앞장서 온 전북금강일보의 창간 3주년은 그 차제로 큰 의미가 있습니다.


전북금강일보의 창간 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도덕적 결단과 진실된 보도로 독자들이 원하는 신문으로 거듭나고 독자를 위한 신문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전북금강일보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존경을 표합니다. 


전북금강일보는 그동안 전북발전을 염원하는 전북도민과 부안군민들의 다양한 목소리를 담아내고 각종 현안사업에 대한 현실적인 대안을 제시하면서 지역발전을 이끌어 왔습니다.


앞으로도 전북도민과 부안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큰 역할을 하는 으뜸 언론으로 발전하시길 기원합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전북금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