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위기에 처한 이웃들에게 위로가 되길”

(유)유림화학, 익산시 나눔곳간에 성금 1,000만원 기부

가 -가 +

이증효 기자
기사입력 2021-05-09

▲ 지난 7일 (유)유림화학 김석주 대표가 익산시 나눔곳간에 성금 1,000만원을 기부한 후 정헌율 시장(가운데)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유)유림화학는 지난 7일 익산시청을 방문해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을 위해 나눔곳간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유)유림화학은 코로나19 백신접종이 확대되면서 확진자가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지만 여전히 장기적인 경제 위기에 처한 위기가구가 많아 기부하게 됐다.  

 

이날 기부된 성금은 익산 나눔곳간에 기부처리된 후, 이용자들이 필요로 하는 생활용품과 식품을 구입해 지원될 예정이다.

 

김석주 대표는 “코로나19로 인해 실직, 휴폐업, 소득감소 등의 위기상황으로 개인의 노력에 관계없이 위기에 처한 시민들이 많은 것 같다”며 “이 같은 어려운 이웃과 나눔을 통해서 위로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현재 시민 누구나 어려운 상황인데 선뜻 거액을 기부해줘서 정말 감사드린다”며 “지역사회에 이런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 있어 얼마나 든든한지 모른다”고 전했다. 

 

한편 (유)유림화학은 농·공업용 비닐 생산 전문업체로서 지난해 ‘익산시 청소년 희망나무 프로젝트’의 청소년들에게 장학금 1,000만원을 기부해 지역사회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전북금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