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취약계층 아동 주거환경 보장 ‘맞손’

가 -가 +

이증효 기자
기사입력 2021-06-24

익산시·초록우산어린이재단, ‘지켜줘! 그린홈즈’선포식 개최
드림스타트 가정 20여 가구·환경개선 2,000여 만원 지원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익산시가 지역 아동의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익산시 드림스타트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는 함께 손을 잡고 지역 아동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는 주거환경 조성에 협력키로 했다.


시는 24일 정헌율 시장과 구미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장, 유기달 익산후원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어려운 가정 아동의 주거환경 보장을 위한 업무협약과 함께 ‘지켜줘! 그린홈즈(Green Homes)’ 선포식을 개최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의 후원사업으로 진행되는 이번 사업은 드림스타트 아동 중 주거환경 개선이 필요한 가정 20여 가구를 발굴해 추진된다.


대상 가구에는 시건장치, 전선관리, 조명교체, 해충방지, 곰팡이 제거, 화장실 노후개선 등의 환경개선 사업비 2,000여 만원 이상이 지원된다.


이어 익산시 드림스타트는 주거환경의 개선이 필요한 아동 사례를 발굴하고 어린이재단 전북지역본부와 익산후원회에서는 지원 모금 활동과 물품 지원, 주거환경 개선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전북금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