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고창군청 여자유도부, 전국실업유도 선수권대회 휩쓸어

금 2·은 2 메달 획득

가 -가 +

김봉석 기자
기사입력 2021-07-26

▲ 고창군청 소속 유도선수단 선수들이‘2021 전국실업유도 선수권대회’에서 수상한 메달을 목에 걸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전북금강일보


‘고창군청 소속 유도선수단’이 지난 21~23일 경북 포항시에서 열린 ‘2021 전국실업유도 선수권대회’에 출전해 최고의 기량을 선보이며 4체급에서 메달(금 2, 은 2)을 따며 맹활약했다.

 

선수단은 -57㎏급에 출전한 서수빈 선수와 -70㎏급 이예원 선수가 각각 금메달을, -48㎏급 박은이 선수와 -52㎏급 하주희 선수가 각각 은메달을 획득하는 쾌거를 거두며 최강팀의 면모를 과시했다.

 

앞서 선수단은 지난 6월 2021 하계전국실업유도 최강전에서도 개인전 5개 메달(금 2, 은 2, 동 1)과 단체전 은메달을 차지했었다.

 

고창군은 지난 2009년 직장운동경기부 유도실업팀을 창단해 현재 이주철 부군수를 단장으로 홍기문 경기지도자와 선수 6명으로 운영되고 있다.

 

특히 전문체육 활동을 위해 지난해 준공된 최신식 ‘전지훈련 트레이닝센터’에서 훈련에 매진하고 있다.

 

고창군청 이주철 부군수는 “선수들이 군민의 뜨거운 응원에 힘입어 2021년 시즌 초반부터 선전하며 꾸준히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며 “앞으로도 훌륭한 팀워크를 바탕으로 꾸준히 훈련에 매진해 더욱 향상된 기량을 뽐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봉석 기자 hamer0162@daum.net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전북금강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