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군산 내초공원, 힐링공원으로 새단장

새섬숲 조성사업 완료… 초화류 등 56종 식재·인공섬 조성

가 -가 +

이증효 기자
기사입력 2021-12-02

▲ 새섬숲 조성사업이 완료된 군산시 내초공원.  © 전북금강일보



군산시는 ‘내초공원 새섬숲 조성사업’을 완료해 기존 조성된 공원과 어우러진 누구나 가보고 싶은 수생태 공원을 조성했다고 2일 밝혔다.


사업 전 내초공원 습지에는 관리되지 않은 갈대와 풀숲이 우거져 수차례 화재가 발생하고 데크가 썩어 안전사고 및 우범화 우려로 인접마을 주민들로부터 정비 요구가 잦은 공원이었다.


이번 조성 사업에는 국비 7억5,000만원을 포함 총 13억원이 투입됐으며, 왕벚나무, 배롱나무, 동백나무 등 화목류와 수생태계를 고려한 왕버들, 계수나무, 수생 초화류 등 총 56종 2만4,034본을 식재했다.


특히 탁 트인 광장과 공원 내 물길을 연결해 인공섬을 만들고 섬과 육지를 연결해주는 목교를 설치해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했으며 주차장 정비 등을 통해 이용자 편의를 개선했다.


시는 내년에도 새들허브숲 및 중앙광장 경관숲, 해망동 희망숲 등 방치된 공간이 지역주민의 그린힐링을 책임지는 숲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


강임준 시장은 “미세먼지 차단숲 조성을 통해 자연과 사람이 공존할 수 있는 숲을 지속적으로 늘려가겠다”고 전했다.


 /이증효 기자 event00@naver.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전북금강일보. All rights reserved.